'구글'에 해당되는 글 78건

  1. 2019.08.19 우주인터넷 시대, 일본과의 정보戰서 이기려면
posted by 알짜 정보 岳岩 2019.08.19 07:00

스페이스X와 구글, 아마존 등 세계는 이미 우주인터넷 진행중
일본, 우주부대 창설 통해 우주에서의 ‘정보전쟁’에 한 발 앞서기 시작


[보안뉴스=한국정보보호학회 류재철 부회장] 한국과 일본의 경제전쟁이 뜨겁다. 일본 제품 불매, 여행 자제 등 시민들의 자발적인 일본 반대 운동들이 불꽃처럼 번지고 있다. 오랜 역사적 사건들을 통해 두 국가 간의 관계는 글로 표현하기 어려울 정도로 복잡 미묘한 것 같다. 이런 가운데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있는 일본이 우리나라 보안업체들이 등을 돌릴까 불안해하고 있다는 기사가 눈길을 끈다. 

일본의 보안시장은 미국, 유럽 다음으로 큰 규모(2017년 약 11조 규모)이지만, 자국 업체의 비중은 매우 낮아 보안 솔루션의 대부분을 해외업체 제품을 사용하고 있다. 자국의 기술력이 떨어지는 일본이 평창 동계올림픽 때의 해킹 사건을 효율적으로 처리한 국내 사이버위협 대응능력을 인정하면서 국내 기업과의 협조 하에 동경 올림픽을 치룰 예정이었다. 그런데 국내 업체들이 보이콧을 선언할 경우 도쿄 올림픽 사이버보안에 큰 문제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미지=iclickart]


이런 일본이 내년에 70명의 인원으로 우주부대를 창설한다고 한다. 중국, 러시아가 타국 인공위성의 활동을 감시하는 ‘킬러 위성’을 늘려가고 있어 미국과 협조 하에 이들을 견제하기 위해서 꼭 필요하다는 것이다. 미사일, 전투기 등 군사무기 뿐만 아니라 자동차 내비게이션, 스마트폰 등에서 활용되고 있는 GPS 위치정보가 인공위성을 통해 생성되고 있다. ‘킬러 위성’이 이런 위치정보를 교란한다면 그 혼란은 엄청날 수밖에 없다. 또한, 인터넷 접근이 인공위성을 통해 이루어지는 우주인터넷 시대에서는 각종 정보가 유출 및 변경될 수 있는 위협이 존재하게 된다.

우주인터넷이란 지구권 전역에 초고속 인터넷을 제공하는 것으로 향후 10년, 아니 그보다 훨씬 빠른 시간 안에 우리에게 다가올 새로운 인터넷이다. 지난 5월 엘론 머스크의 스페이스X는 60기의 저궤도 위성을 쏘아 올렸다. 향후 총 1만2000기의 위성을 통해 저렴한 비용으로 전 세계에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매우 허황한 이야기처럼 들릴 수도 있다. 하지만 세계 인구 77억 명 중 40억 명만 인터넷을 사용하고 있는데 만약 인터넷 사각지대 해소를 통해 인터넷 사용자가 증가한다면 상업적 성공도 문제가 없다고 한다. 

스페이스X 외에도 아마존은 위성 3,236기를 이용한 ‘카이퍼 프로젝트’를, 구글은 열기구 ‘룬’을 이용한 우주인터넷 사업을 준비 중에 있다. 이들이 성공한다면 KT, SKT 등 국내 유무선 인터넷 기업들은 큰 위기에 직면할 것으로 예상된다. 스마트폰에서 곧바로 인공위성에 연결되어 초고속 인터넷을 사용하기 때문에 기존 인터넷 기업들은 경쟁력을 상실할 수밖에 없다.

우주산업은 크게 두 가지 형태, 우주여행과 우주인터넷으로 진행되며 정부보다는 민간이 주도하고 있다. 정부는 우주에 대한 원천 기술을 제공하고 이를 활용한 산업은 민간 몫인 것이다. 이런 가운데 정부가 하는 일은 우주공간에서의 질서 확립과 더불어 ‘킬러위성’과 같은 공격으로부터 안전하게 방어하는 것이다. 

▲류재철 충남대 컴퓨터공학과 교수[사진=류재철 교수]

얼마 전에 화훼이 장비에 백도어 설치 여부를 놓고 큰 논란이 있었다. 네트워크 장비를 신뢰할 수 없다는 문제점이 노출되었지만 그래도 다행인 것은 해당 장비의 철거 혹은 암호통신 강화 등 우리가 선택할 수 있는 대응수단이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우주인터넷 시대에서는 인공위성을 통해 해킹이 진행되기 때문에 인공위성을 모르고는 백도어 및 해킹에 대한 대응수단 확보가 쉽지 않다.

이런 가운데 일본은 우주부대 창설을 통해 우주에서의 ‘정보전쟁’에 한 발 앞서가고 있다. 지금까지는 사이버보안에 관한한 일본보다 우리나라가 한 수 우위에 있었지만 우주인터넷 시대에서는 역전이 될 것이 자명한 일이다. 이렇게 된다면 경제전쟁에서도 불리해 질 수 밖에 없게 된다. 정부에서는 내년도 R&D 예산 22조 중 상당부분을 소재·부품 등 국산화와 관련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투입할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과의 경제전쟁을 위한 예산 배정에 집중하는 것은 어느 정도 이해가 되지만 우주를 통한 ‘정보전쟁’을 위한 예산 반영도 절대적으로 필요한 시점이다. 보안뉴스